정진호목사러브레터


갈수록 젊어지는 인생을 살려면

  • 관리자
  • 20.03.28
  • 317



수요일에 점심식사를 남자교역자들과 하고, 한스큉의 교회라는 책을 사기 위해서 우리교회 근처의 카톨릭성당안에 있는 책방에 들렀습니다. 그런데 내가 사려는 책은 재고가 없었습니다.


   


그래서 간 김에 책구경을 하는데 좋은 책들이 눈에 띠는 것입니다. 그래서 몇권을 제목을 보고 구입을 했고, 서점 주인장께서 참 좋은 책이라고 추천을 해 주셔서 한 권을 구입했습니다.




그래서 오자마다 책상에 앉아 제일먼저 읽은 책이 모든일에는 때가 있다(조앤 치티스터 저)’입니다. 전도서 3:1-8의 말씀입니다. 말씀 그대로 태어날 때, 잃을 때, 사랑할 때, 웃을 때, 전쟁의 때, 치유될 때, 뿌릴 때, 죽을 때, 지을 때, 끌어안을 때, 수확할 때, 울 때, 삼갈 때, 얻을 때, 평화의 때등 다 때가 있다라는 것입니다. 하루반나절만에 다 읽었습니다. 최근에 읽은 책중에 가장 내용이 깊었습니다.




그리고 목요일오후부터 바이올린과 순례자라는 책을 읽기 시작합니다. 마틴슐레스케가 쓴 책입니다. 문장과 글이 탁월합니다. 빠져들어 읽고 있습니다. 저자는 독일 사람으로서, 뮌헨에서 바이올린제작 아틀리에를 운영하며, 해마다 이곳에서 약 20대의 바이올린, 비올라, 첼로를 만들어 내는 바이올린장인이며 베스트셀러작가입니다.




코로나19라는 위기가 또 다른 면으로는 방송을 하게 하고, 책을 읽도록 시간을 주었습니다. 그리고 제자훈련에 대해서 더욱 체계적으로 깊이있게 들어갈수 있는 계기가 되고 있습니다.




사람은 나이가 먹어갈수록 젊게 사는 비결중에 한가지는 끊임없이 배우려고 하는 자세입니다. 정규학교과정을 다니지는 않을지라도 다양한 방법으로 배우는 사람은 모든면에서 젊게 살게 됩니다. 배움을 멈추지 않는 사람 되시기를 바랍니다. 지금같은 시간이 주어진다면 이런 습관을 가지면 좋겠습니다.






새로운 습관 실천 10가지




1. 하루에 책 한 권 읽고, 소개한다.




2. 하루에 한 가지 주제의 글을 쓴다.




3. 쓴 글을 방송으로 제작을 한다.




4. 이러한 아티클을 모아서 책을 만든다.




5. 새벽에는 무조건 성경을 묵상한다.




6. 새벽은 무조건 깨웁니다. 깊이있는 기도를 한다.




7. 하루 한 시간 정도 운동을 한다. 매일 걷는다.




8. 하루 한 사람의 친구와 교제하며 식사를 한다.




9. 잠자리에 들기 전에는 독서 내지 성경을 묵상하며 기도한다.




10. 매일 감동받는 삶을 산다.




 


이 세상에서 나를 가장 잘알고, 이해해주고, 사랑해줄수 있는 존재는 바로 나 자신입니다. 그러므로 내가 무엇인가를 열심히 하고나서 누가 나를 격려해 주지 않는다고, 알아주지 않는다고 섭섭하거나 우울해하지말고, 내가 나를 사랑해주고 알아주고 격려해주고 마음껏 축복해 주는 삶을 살면 좋겠습니다. 그래서 저는 요즘 마음이 힘들고 육체가 지칠때는 잘먹고, 잘쉬면서 나 자신을 아껴주고 사랑해주는 시간을 냅니다. 그래서 커피도 마시고, 식사도 맛있게 하고 스스로 마음을 힐링하는 시간을 가져봅니다. 그러면 놀랍게도 어마어마한 힐링이 됩니다.


 




이제 50대중반을 넘긴 나이, 세월이 왜 이리 빨리가느냐 탓하기엔 삶이 너무 황홀하고 값지고 새로운 것들이 많이 있습니다. 읽고싶고, 가보고싶고, 만나고 싶고, 배우고싶고, 해보고싶고, 성취하고 싶은 일들이 너무 많습니다. 무엇인가 깊이있는 중후한 울림을 내는 악기같은삶을 살아야겠습니다. 매일 새벽마다 꿈과 용기가 생깁니다. 새벽은 무조건 깨워야 합니다. 새벽만 되면 오늘은 어떤 감동이 있을까 두근두근합니다.


 




사랑하는 성도 여러분! 코로나19가 발생한지 두달이 넘어갑니다. 이제는 코로나 19이후가 더욱 중요합니다. 깨어서 각자 있는 처소에서 주님과의 깊은 교제가 필요한 사순절기간입니다. 매일 아침저녁으로 말씀묵상하십시오! 하루에 세 번이상 10분이상 기도하시기 바랍니다. 하나님의 손이 여러분들을 꼭 붙잡아 주시기를 기도합니다. 늘 사랑합니다. 감사드립니다.




 




2020. 3. 29 따뜻함으로 정진호 목사 드림




게시판 목록
안녕하세요! 한주간도 평안하셨는지요!
창가에 비치는 따뜻한 햇살처럼 조용히 일하시는 하나님의 은혜
생각해 보면 감사하지 않은 일이 없습니다.
우리는 한 가족입니다. 힘을 내십시오! 함께하겠습니다.
우리 교우들께 힘 내시라고 따뜻한 응원의 박수를 보내드립니다.
주일에는 로마서, 수요일에는 인물별성경연구, 새벽에는 창세기를 묵상했던 하루하루가 너무너무 좋습니다.
너무나도 마음이 아픕니다
모든일에 감사하고 축복하는 일에 전념하는 삶을 삽시다.
메모하듯이 써놓았던 내 마음속의 이야기들
힘든때 해야할 일은 씨를 뿌리고, 한번더 깊이 땅을 파는것입니다.
신앙의 야성을 회복합시다
창세전에 나를 택하신 하나님을 생각하면 자다가도 벌떡 일어날 정도로 감사합니다.
매일 반복되는 평범한 하루하루를 어떻게 보내느냐가 인생승패를 좌우합니다.
아주 사소하고 작은일까지도 다 합력하여 선을 이루어 가시는 하나님을 사랑합니다.
나는 제자훈련에 미친 목사이다Ⅲ
뜻밖의 축복을 기대합니다.
게시물 검색
Scroll